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책소개> 미움받을 용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위한

by 두기언듀 2023. 7. 12.

기시미 이치로, 고가 후미타케에 대하여

<기시미 이치로>

'미움받을 용기'의 저자 중 한 명인 기시미 이치로는 철학과 상담 분야에서 성장과 전문성에 기여한 흥미로운 배경을 가지고 있습니다.

기시미는 일본 도쿄에 있는 게이오 대학에서 철학을 공부했습니다. 그의 학업 기간 동안, 그는 영향력 있는 오스트리아 심리학자이자 개인 심리학의 창시자인 알프레드 아들러의 가르침을 탐구했습니다. 아들러의 아이디어는 키시미에게 깊은 영향을 미쳤고 그의 작품에 중요한 영향을 미쳤습니다.

학업을 마친 후, 상담원으로서 실질적인 경험을 쌓았고, 개인적인 성장과 지도를 추구하는 사람들과 긴밀히 협력했습니다. 그의 상담 실습을 통해, 그는 애들러 심리학의 원리를 실제 시나리오에 적용하고 그것이 사람들의 삶에 미치는 변화적인 영향을 관찰할 기회를 가졌습니다.

애들러 심리학에 대한 깊은 이해와 함께 상담가로서의 키시미의 경험은 인간의 행동과 관계에 대한 그의 관점을 형성했습니다. 이 재단은 그의 작품의 초석이 되었고 "미움받을 용기"에서 그가 제공하는 통찰력과 지침을 알려주었습니다.

작가이자 연구원인 후미타케 고가와 협력하여, 그들의 책을 통해 아들러 심리학을 더 많은 청중에게 전달하는 것을 목표로 했습니다. 그들의 결합된 노력은 애들러 원칙에 대한 생각을 불러일으키고 접근 가능한 탐구를 이끌어냈고, 전통적인 믿음에 도전하고 독자들에게 개인적인 성장과 자기 계발을 위한 실용적인 도구를 제공했습니다.

전반적으로, 철학자이자 상담가로서의 이치로 기시미의 성장은 아들러 심리학에 대한 몰입과 함께 "미움받을 용기"에서 인간 본성과 대인 관계의 복잡성을 해결할 수 있는 지식과 이해를 제공했습니다 그의 배경과 경험은 그가 개인적인 변화를 추구하는 독자들에게 독특한 통찰력과 지침을 제공할 수 있게 해주었습니다.

<고가 후미타케>

가 후미타케는 일본의 작가이자 연구원으로, "미움받을 용기"라는 책에서 기시미 이치로와 협력한 것으로 유명합니다."

고가 후미타케의 개인적 배경에 대한 구체적인 세부 사항은 제한적일 수 있지만, "미움받을 용기"에 대한 그의 기여는 상당합니다. 대화 기반의 책을 통해 아들러 심리학의 원리를 더 많은 청중에게 알리기 위해 기시미 이치로와 긴밀히 협력했습니다.

작가로서, 고가는 책의 형식과 이야기를 만드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습니다. 이 책에서 철학자와 젊은이 사이의 대화는 복잡한 생각과 개념을 탐구하는 생각을 유발하고 접근 가능한 수단을 제공합니다.

구체적인 전문 지식과 자격은 광범위하게 상세하지 않을 수 있지만, 기시미와의 협력은 심리학, 개인적 성장 및 자기 도움 주제에 대한 그의 관심을 보여줍니다. 작업을 통해 독자들에게 대인 관계와 개인적인 권한 부여에 대한 새로운 관점을 제공하면서 자기 계발 문학 분야에 귀중한 기여를 했습니다.

이 책에서 보여주는 이야기

"미움받을 용기"는 철학자와 젊은이의 대화를 통해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정말 흥미로운 책입니다. 그 철학자는 젊은이의 신념에 도전하고 그가 자신과 그의 관계를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이 책은 아들러 심리학이라고 불리는 이 생각을 탐구하는데, 이는 우리 자신의 행복에 책임을 지고 우리의 과거나 환경이 우리를 정의하지 못하게 하는 것에 관한 것입니다. 그것은 우리가 선택을 하고 우리의 삶을 형성할 수 있는 힘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깨닫는 것입니다.

철학자와 젊은이가 이야기를 하면서, 그들은 미움받는 것에 대한 두려움, 사회적 연결의 중요성, 그리고 개인적인 목표의 추구와 같은 다른 주제에 대해 논의합니다. 그들은 또한 사회적 기대가 어떻게 우리를 억제할 수 있는지, 그리고 우리가 누구인지에 대한 우리 자신을 받아들이는 것의 중요성에 대해 깊이 파고듭니다.

이 책에서 정말 멋진 점은 독자들이 자신의 신념에 의문을 제기하고 다른 관점에서 사물을 보도록 장려한다는 것입니다. 그것은 우리가 지속적으로 다른 사람들의 승인을 구해야 한다는 생각에 도전하고 대신에 우리 자신에게 진실하는 것에 초점을 둡니다.

"미움받을 용기"는 독자들이 그들의 독특함을 받아들이고 존중과 이해를 바탕으로 의미 있는 관계를 구축하도록 권한을 부여하는 것에 관한 모든 것입니다. 그것은 사회가 강요하는 한계와 압박을 극복하는 것에 대한 실용적인 조언을 제공하고, 우리가 우리 자신의 가치와 열망에 맞춰 더 충실한 삶을 살도록 격려합니다.

이 책을 읽고 나서

"미움받을 용기"를 읽은 후, 저는 개인적으로 몇 가지 귀중한 교훈을 얻었습니다. 다른 사람들에게 미움을 받는 것에 대한 두려움과 상관없이, 나의 진정한 자아를 포용하는 것의 중요성이 중요했습니다. 이 책은 다른 사람들로부터 검증과 승인을 구하는 것은 제한적일 수 있으며 진정한 행복은 나 자신의 가치와 열망에 충실하는 것에서 비롯된다는 것을 상기시켜주었습니다.

제가 배운 또 다른 교훈은 제 자신의 행복을 책임지는 것의 중요성에 대한 것이었습니다. 책은 나의 과거와 환경이 나를 정의하지 않으며 내 삶을 형성하는 선택을 할 수 있는 힘이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러한 관점은 제가 개인적인 성장과 자기계발의 기회를 잡으면서 스스로 부과한 한계를 버리고 현재의 순간에 집중하도록 격려했습니다.

"미움받 용기"는 또한 상호 존중과 이해를 바탕으로 의미 있는 관계를 형성하는 것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그것은 사회적 기대의 영향과 그것들이 어떻게 진정한 연결을 방해할 수 있는지에 대해 생각하게 했습니다. 그 책은 제가 다른 사람들을 더 많이 받아들이고 판단과 지속적인 승인의 필요성에서 벗어나 진정한 우리 자신이 될 수 있는 관계를 배양하도록 영감을 주었습니다.

전반적으로, 그 책은 나에게 자기 수용, 개인적인 권한 부여, 그리고 진실하게 사는 것의 가치를 가르쳐주었습니다. 그것은 제 자신의 신념에 의문을 제기하고 저를 가로막고 있는 장애물들을 재평가하도록 도전했습니다. '미움받을 용기'는 통찰력과 지도를 통해 제가 편안한 영역을 벗어나 열정을 추구하고 진정한 제 자신과 일치하는 더 충실한 삶을 살 수 있는 용기를 갖도록 격려했습니다.